'한림예쁜카페'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6.09.02 비오는 아침 (1)
  2. 2016.06.28 비온뒤
  3. 2016.04.01 나흘만의 출근 (2)
  4. 2014.07.11 제돌이가 놀러 왔어요. (12)

비오는 아침

|



오랜만에 촉촉한 아침입니다.

바람도 없고 촉촉촉촉 작은 빗방울들이 소리없이 내리는 아침.

무시무시했던 여름이 가고 행복한 일기가 가득한 제주입니다.

'Cafe Maggie 카페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아침  (1) 2016.09.02
하루만에 가을이  (0) 2016.08.27
간만에 제주일주  (0) 2016.08.18
다시 폭염  (0) 2016.08.17
한달만에 창문 개방  (0) 2016.08.16
비온뒤  (0) 2016.06.28
Trackback 0 And Comment 1
  1. 방랑하는자유영혼 2017.11.15 02:0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형님의 블로그 오랫만에 와봅니다.
    먹고사는게 참 바쁘게 만드네요.
    형님의 블로그도 잠시 멈춰 있나보네요.
    잠시 마음만이라도 형늼의 블로그에서 쉬다갑니다.

비온뒤

|

하늘색과 바다 물빛이 오묘합니다.

장마가 가면 더위가 오겠지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
도움말 Daum 지도

'Cafe Maggie 카페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시 폭염  (0) 2016.08.17
한달만에 창문 개방  (0) 2016.08.16
비온뒤  (0) 2016.06.28
나흘만의 출근  (2) 2016.04.01
그림 그리기  (0) 2016.03.28
로스팅 4개월째.  (0) 2016.03.25
Trackback 0 And Comment 0

나흘만의 출근

|

겨울 잘 지나나 했더니 기어이 두 녀석이 독감에 걸리고 말았네요. ​







덕분에 어린이집에도 못 보내고 꼼짝없이 사흘간 녀석들을 간호해야 했습니다.






더불어 맞벌이에 대해 심각하게 되돌아 볼 계기도 되었지요.

친척하나 없는 타지에서 사는 고충을 뼈저리게 느낀 사흘이었어요.






작은 녀석은 거의 완치되어 어린이집에 보내고 큰놈은 아직 코를 찔찔 흘려 카페에 함께 출근했습니다.

어느새 커서 카페에 하루 종일 놔두어도 별 신경이 쓰이지 않게 되었네요.





나흘만에 출근해서 문 활짝 열고 대청소 한번 합니다.

모두들 건강!!!


카페 매기의추억

'Cafe Maggie 카페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달만에 창문 개방  (0) 2016.08.16
비온뒤  (0) 2016.06.28
나흘만의 출근  (2) 2016.04.01
그림 그리기  (0) 2016.03.28
로스팅 4개월째.  (0) 2016.03.25
다시 겨울이  (0) 2016.03.23
Trackback 0 And Comment 2
  1. 1466134514 2016.06.17 12:35 address edit & del reply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2. 1467015482 2016.06.27 17:18 address edit & del reply

    잘 읽고 가여~

제돌이가 놀러 왔어요.

|

 부러워 하실까봐 진작 포스팅하진 않았지만 말이죠....

 

카페 앞은 제주 남방돌고래의 주 출현지이자 놀이터입니다.

거의 일주일에 한번정도 나타나 신나게 놀다 가곤 하죠.

 

부럽죠!!!!!!!!!!!!!!!!!!!!!!!!!

하하!!

 

가끔 날 잘 맞춰 오신 운 좋은 손님들은 거의 광분모드로 바다로 달려가곤 하시죠!

 

그간 사진이 잘 나오지 않아 포스팅하지 않았는데 오늘은 거의 카페 앞바다까지 가까이 다가와 남루하나마 잘 보이는 사진이라도 몇장 건질 수 있었네요.

 

 

 

 

 

 

 

 

조악한 카메라로는 마치 상어처럼 잡히긴 했지만 펄쩍펄쩍 점프도 하고 신나게 한 삼십분쯤 놀다 사라지곤 하죠.

아무리 생각해도 카페 자리를 너무 잘 잡은것 같아요.

 

카페 창가에 앉아 제돌이들의 재롱을 보고 싶은신 분들은 날 잘 맞춰서 카페로 놀러들 오세요!

 

 

 

 

 

 

 

 

본격 여행자 놀이터카페 매기의 추억

'Cafe Maggie 카페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풍 나크리가 몰려오고 있어요!!  (2) 2014.08.01
카페 오픈 100일.  (13) 2014.07.31
제돌이가 놀러 왔어요.  (12) 2014.07.11
샤케라또!  (4) 2014.06.19
카페 일상.  (0) 2014.06.13
평화로운 월요일이 다시 돌아왔어요.  (4) 2014.06.09
Trackback 0 And Comment 12
  1. 방랑하는자유영혼 2014.07.12 06:3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아~~~ 대박요 . 형님 사는 곳은 정말 좋은 곳입니당....^^

  2. 2014.07.13 14:42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매기의추억 2014.07.13 16:44 신고 address edit & del

      세번이나 오셨다구요??
      아마 얼굴 뵈면 알 수 있겠지요?
      제가 심각하게 사람 얼굴을 기억 못하는 질병아닌 질병이 있지만 말이죠.
      돌고래들에게는 미리 전화 연락이라도 해 놓겠습니다.
      시간 맞춰 오세요^^

  3. 빈둥멀뚱 2014.07.15 17:3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와!!!!!!!!!!!!!!!!!
    그렇게 다녀도 한번 밖에 못 봤던 돌고래를 매주 보시는군요ㅎㅎㅎ
    진짜 대박 자리!!
    저희는 요새 수영장 있는 숙소 잡아서 저희끼리 돌고래 놀이해요 ㅋㅋㅋㅋㅋ
    이제 23일이면 터키도 바이바이 입니다앙~
    한창 시즌이라 제주도에 사람 정말 많겠어요?
    이쪽도 사람 엄청많아요 흑

    • 매기의추억 2014.07.18 13:45 신고 address edit & del

      ㅎㅎ
      벌써 몇마리 사귀었단다.
      어디로 넘어가는거냐?
      요새 비행기 사고도 나고 항상 조심조심 다니거라..

    • 빈둥멀뚱 2014.07.19 16:50 신고 address edit & del

      23일을 마지막으로 터키를 뜹니당
      런던 거쳐서 아이슬란드가요~ ;)
      일행들 구해서 전체 5명이서 차 렌트로 아이슬란드 한바퀴 돌고
      다시 런던 거쳐 마라케쉬까지 비행기표 예매 했습니다.ㅎㅎㅎ
      모로코에서는 형님이랑 누나의 발자취를 따라가 볼까 해요~_~
      지금 형님 모로코 블로그 읽는 중인데, 저희도 2주 정도 생각했거든용
      기간도 비슷하고 딱인데요 우할할할!

    • 매기의추억 2014.07.20 13:19 신고 address edit & del

      오!! 아이슬란드.. 멋지다!
      마라케시로 들어 간다구?
      부럽구나..ㅜㅜ
      고초는 겪었지만 참 기억에 남는 모로코였는데 말이지.
      길거리 양고기와 따진은 꼭 로컬식당에서 맛보거라!!!!!!!!!!!!!!!!!

  4. 고민석 2014.07.30 23:47 address edit & del reply

    돌고래도 노닐고,, 여유로워 보이네요

    여유롭게 카페 들리고 갑니다,,

    • 매기의추억 2014.07.31 16:20 신고 address edit & del

      정말 아름다운 마을이지요?
      건강하게 지내고 계시지요.
      곧 뵐 날을 기다려 봅니다.

  5. 여러가지문제연구소장 2015.02.16 18:02 address edit & del reply

    헉... 무려 돌고래라니... 사진은 상어처럼 보이긴합니다만 ¡¡ 아주 좋은 카페입니다

    • 매기의추억 2015.02.16 22:26 신고 address edit & del

      네. 맞아요. 그런데 요즘 겨울이라 그런지 제돌이들이 통 소식이 없네요. 봄이 어서 와야 할텐데요 ㅎ

prev | 1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