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프사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3.12 네팔 포카라에 다녀왔습니다. (13)

네팔 포카라에 다녀왔습니다.

|

저희는 지금 네팔 카트만두에 있습니다.
보름정도 머물렀고 그 동안 일주일 정도 포카라와 고르카에 다녀왔습니다.

네팔의 전기사정이 워낙 열악해서 (오전 열시경 부터  오후 열한시까지 정전 ;;;;)이어서 포스팅이 매우 어렵습니다.
또한 여행중이라 정성스런 포스팅을 하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거의 때우기식 포스팅이 되는군요;;
반성합니다.

어떻게든 모로코까지는 올리려 했는데 잘 될지 모르겠습니다.
해서 근황만 올리고 나머지는 귀국해서 정성스럽게 올려볼까 계획하고 있습니다.
이 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내일은 인도로 들어갑니다.
인도에서 한달간 머무른 뒤 귀국예정입니다.




포카라에 간 동안 사랑곳에 올라가 촬영한 사진입니다.





라오스에서 인연이 되어 방콕에서 극적으로 다시 만나 의기투합한 두 처자입니다.
원체 함께 다니는 여행을 싫어하는데 워낙 착하고 멋진 친구들이라 함께 다니게 되었습니다.
함께 다니며 필요한 부분을 공유하면 여행비를 대폭 줄일 수있어 장점이 많습니다.
물론 프라이버시는 철저히 지켜줍니다.
여행 철칙이죠!

내일 인도에 함께 들어갑니다.
이 친구들은 8개월간 여행하는 친구들인데 이제 2개월이 지나고 있군요.
슬아와 곰지를 소개합니다.

사진은 포카라에서 너무 멋진 숙소를 1박에 5,500원에 예약하고 숙소 앞에서 촬형한 득의만만한 표정 사진입니다. 

이름하여 "멋진 숙소 숙소득템"사진!

이름은 "호텔 엔젤"입니다.
1박에 500루피 짜리를 깎아서 350루피(5,500원)에 예약할 수 있습니다.
참고하세요!





1년중 손에 꼽을 정도로 멋진 일기를 보여준 포카라..
운이 너무너무 좋았던 우리!

아버지! 어머니! 사랑해요!
형, 동생, 누나, 조카 등등등 모두
"사랑해요!!!!!!"

포카라에서 이발을 했는데 완전 영구를 만들어 놓았네요..제길...
정말 앞머리를 자대고 자른다는...





포카라에서 발견한 괴 생명체 두마리입니다.
두마리다 암컷으로 추정됩니다.

대표적인 점프사진 실패사례입니다.
잘 못 점프하면 바보되기 십상!
두명의 이름은 비공개(?)입니다.
다만 왼쪽은 모하메드(콧수염 발생), 오른쪽은 설인 예띠(턱수염 발생) 정도로 이해하시면 되시겠습니다.

원래 이쁜 친구들인데 ㅠ,.ㅠ
기꺼이 사진 공개를 허락해 줘서 고맙다. 슬아, 곰지야...응??





점프사진이 너무 완벽하면 합성사진이라는 의혹을 불러올 수 있습니다.
조심, 또 조심.





너무나 아름다운 안나푸르나..
5년전에 왔을 때는 일기가 안 좋아 꼭대기만 보였었는데 정말 행운이었습니다.
앞으로 더욱 착하게 살겠습니다.





내려오는 길입니다.
두시간 정도 즐겁게 산행을 했습니다.
노래도 부르고 게임도 하고 음료수도 사먹고....
무엇보다 동네 사람들과 나눈 수 많은 인사를 잊을 수 없네요..
"나마스떼!"



손가락 꾹꾹!^^
Trackback 0 And Comment 13
  1. 2010.03.12 15:37 address edit & del reply

    웽간하면 눈팅만 할려고 했더니 "사랑해요"에 매제가 빠졌네요.. 서운혀요 형님.. 그렇타고 낼름 또 굴비를 엮는 제가 아닌지라 글을 안남길려고 했는데..
    게시글에 또 일,이등으로 들어와 버렸네요... 어쩔수 없이 글을 남길수 밖에 없고 또 추천도 누를수 밖에 없고만요..
    글은 안남겼어도 들락날락은 자주 하고 있었는데... 은근 중독성이 있더만요.

    형님하고 아주머니(-.-).. 자유롭고 몸건강히 여행 잘 끝내고 오시고요.. 여기는 제가 있으니깐 걱정 하나도 마시고요...
    보아하니 쩌~기 몸빼 아줌마 네명은 껌좀 씹었을거 같네요...

  2. 지윤 2010.03.13 10:08 address edit & del reply

    공중부양까지 하시다니!!!!ㅋㅋㅋㅋㅋ
    추천 꾹꾹 누르고 갑니다아~! ㅋㅋㅋ
    오늘은 해림이랑 저랑 근무하는 토요일이예요~
    아주 한가하네요~~~ 날씨두 점점 풀려가고 있는게,
    여긴 이제 봄이것 같아요!ㅋㅋ
    (실은.. 몇일전에 제주도에 눈이 펑펑~~~ 쏟아졌어요~
    3월의 눈... 후덜..후덜.....)
    다음 여행기도 기대하겄습니다~ㅋ
    아!!!! 팀장님~ 저랑 해림이랑~ 담주에 일본으로 떠나요~!!

  3. 해림 2010.03.13 10:09 address edit & del reply

    와우~ 사진 멋져요~~ 배경이 짱인데요?
    거기에 공중으로 점프사진은 팀장님 표정이 좀더 자연스러웠더라면
    도사(?)라고 해도 믿었을듯한 완벽한 자세였는데! 아쉽 ㅋㅋㅋ
    팀장님! 저희 다음주 일본가요~ 어떻게 기회가 되서 대리님하고 다녀오게되었는데
    초행길에 덜컥 둘만 가게되서 조금 겁도나고.. 근데 부딪쳐보면 다 길이 있겠죠머~ ㅋㅋ
    잘 다녀올수 있게 팀장님의 "여행氣"를 쏴주세요!! ㅋㅋㅋ
    그럼 팀장님도 남은 여행 건강히 즐겁게!! ^^

  4. nallae 2010.03.13 13:5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안녕하세요. 첫 댓글 남깁니다!!:)
    사진이 너무나 멋지네요~!
    저도 포카라 갔었는데,,저는 운이 안좋았는지 포카라에 머무는 동안 비오는 추적이는 날씨였어요~
    마음이 탁 트이는 안나푸르나네요!!

    사진 잘 보고 갑니다..:)

  5. 유기탁 2010.03.16 17:00 address edit & del reply

    카트째 만두를 먹는다는 그곳~~

    모두가 전투력이 상승하여 공중부양까지 하는군요...켁켁켁...

    암튼,
    자를 비스듬히 대고 깍으면( 대각모양으로....) 한국에서 아이돌계에서 유행하는 스탈이 되지용..ㅋㅋㅋ

    콧수염난 괴 생명체 두분이 인상적이네요...쿄쿄쿄

    날씨 좋다~~캬~~

  6. 방콕 재우 ㅋ 2010.03.17 00:03 address edit & del reply

    아아아 방콕에서 그새 네팔까지 가시다니~..! 얼굴만 아는 두분도 보이네요~
    사진의 일부가 되고싶다는 생각을 하긴 처음 ㅋㅋㅋ
    사진 표정이 너무 멋있어요 누나(세분다)
    그리고 그냥 던진말이시겠지만 정말 우리(아름이랑 나) 제주도 놀러갈게요 하하

  7. 연우아빠. 2010.03.19 18:2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어우, 이젠 직업이 여행가가 아닌가 싶습니다.
    무공이 나날이 높아지셔서 이젠 공주부양까지...^^
    한참을 안 들어 왔더니 열악한 인터넷 사정을 무릅쓰고 많이 올리셨네요.
    힘들게 올린 여행기를 너무 쉽게 봐서 죄송..^^;;

    인도까지 가신다고요.
    아! 정말 부럽고 대단하십니다.
    건강잃지 마시고 아름다운 여행으로 잘 마무리하시길 빕니다.

    무궁무진한 여행이야기 느긋하게 기다려야 하는군요. ^^

  8. 오영길 2010.03.20 12:03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대단 하시네요... 보아하니 운도 좋으시고... 가는 곳 마다 날씨받쳐주지요 만나는 사람도 한국사람, 그리 쉽지 않는데...
    좋은 운 계속 영위하시고 건강 하시기를 빌어 드리겠습니다.

  9. 야바위 2010.03.20 21:2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잘지내고 계시네요
    항상 잘보고 있습니다 ^^

  10. YJTst 2010.03.23 04:4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화용형님. 아 멋진 사진에 감동일 뿐입니다.
    네팔...아....가고싶어 미치겠네요.

    그리고 곰지와 슬이양 점핑사진에 아주 배꼽잡고 뒹굴었습니다.
    이제 방콕으로 향하신다면서요. 전 이제 라오스로 진입할 예정입니다.
    빠이 다녀왔어요..ㅎㅎ

  11. 신혜정 2010.03.25 02:16 address edit & del reply

    안녕하세요. 저는 명순이 친구 인데요~
    죽기전에 세계일주를 꿈꾸고 있답니다. (ㅠ.ㅠ)
    명순이가 오빠자랑을 많이 하길래 구경하러 들러봤는데 두분 여행 다니시는 모습이 너무 이쁘고 부럽네요.
    사진도 너무 잘 찍으시고...
    구경 잘~ 하고 갑니다.

  12. 박윤진 2010.03.28 15:20 address edit & del reply

    막내 고모 언제 와? .....윤진이가 많이 보고 싶은가봐요.충수염(맹장) 수술 했다고 알아 달라고, 그러는지, 자꾸 막내고모를 많이 찾내요.
    사진 보니....... 아픈데는 없은것 같고,.... 고모, 나, 윤진이..... 빨리 집에 와....진짜 보고 싶어요. 미소언니는 첫 월급 타서 할머니 할아버지 함께 맛있는 저녁 먹고,용돈도 드리는데, 나는 언제 커서 ... 아참!!!! 내가 언니를 졸라서 귀걸이도 4개나 얻었어. 좋겠지???
    막내고모 얼른 와,막내고모 사랑해~~!!

  13. 대구청년 2010.04.07 08:51 address edit & del reply

    우오ㅏ~~ 네팔도 가고 인도도 가셨어요?
    결국................가셧군요...안가신다더니 ㅋㅋㅋㅋㅋ
    포카라.. 너무 그리워요 ㅜㅜ 아악 다시가고싶음 ......... 너무 부러워요 ㅋㅋ

prev | 1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