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로운 금요일입니다.

|

금요일이라 다소 긴장하고 출발한 하루였지요.

 

다행(?)이도 평화롭고 조용한 하루가 흘러갑니다.

기타도 충분히 치고 원하는 음악도 배불리 들은 하루였네요^^

 

 

 

 

 

 

 

 

카페를 하기 전엔 가족과 함께 있는 시간도 많고 놀러갈 기회도 많았는데 카페를 열고 나니 아이들과 놀아주는 하루 두시간 정도가 더 소중하게 느껴집니다.

전에 건성으로 놀아 주던때와는 달라진 절 느낄때가 많아요.

역시 삶은 양보다 질?

 

다음날 카페에 좋은 컨디션으로 출근하기 위해 친구들이 아닌 아내와 간단히 둘이서 술 마실 일도 많아졌지요.

 

 

 

요즘은 매일처럼 엄청난 일몰쇼가 펼쳐지는 매기의 추억입니다.

여러모로 풍만한 일상입니다.

 

 

'Cafe Maggie 카페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용한 월요일입니다.  (6) 2014.05.12
해녀학교 입학식이 열렸어요.  (2) 2014.05.11
평화로운 금요일입니다.  (8) 2014.05.09
휴일과 오픈 시간을 정했어요.  (6) 2014.05.08
모처럼 해가 비치네요.  (4) 2014.04.30
꽃이 핍니다.  (9) 2014.04.24
Trackback 0 And Comment 8
  1. 송방엽 2014.05.10 10:40 address edit & del reply

    석양노을 끝내주내요~~~
    사진도 잘찍고,
    그림도 잘 그리고.....
    카페하면 벽화하나 그려주세요~~~~

    • 매기의추억 2014.05.11 11:37 신고 address edit & del

      ㅎㅎ
      서서히 자리를 잡아가고 있네요.
      아직 할 일이 태산이지만요.
      조금씩 해나가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화이팅하세요!!

  2. 송방엽 2014.05.10 10:42 address edit & del reply

    날씨 좋은주말!
    대박나세요~~~

  3. 2014.05.10 18:28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매기의추억 2014.05.11 11:38 신고 address edit & del

      그러셨군요.
      말씀하셨으면 더 반겨드렸을텐데..^^
      오늘은 귀덕에 바람이 많이 붑니다.
      왠지 고요한 일요일이 될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
      다시 뵈어요!!

  4. 우울밴드 2014.05.22 22:00 address edit & del reply

    빨리가고싶다. 제주도

prev | 1 | ··· | 51 | 52 | 53 | 54 | 55 | 56 | 57 | 58 | 59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