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는 아침

|



오랜만에 촉촉한 아침입니다.

바람도 없고 촉촉촉촉 작은 빗방울들이 소리없이 내리는 아침.

무시무시했던 여름이 가고 행복한 일기가 가득한 제주입니다.

'Cafe Maggie 카페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아침  (1) 2016.09.02
하루만에 가을이  (0) 2016.08.27
간만에 제주일주  (0) 2016.08.18
다시 폭염  (0) 2016.08.17
한달만에 창문 개방  (0) 2016.08.16
비온뒤  (0) 2016.06.28
Trackback 0 And Comment 1
prev | 1 | 2 | 3 | 4 | 5 | ··· | 188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