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프 설치했어요

|

​작년부터 써오던 파라솔 두개가 덜컹거리기 시작했어요.

제주도라 작은 바람에도 사용할 수 없었던 파라솔 두개를 과감히 처리하고 타프를 설치했습니다.

내 돈!!!! ㅜㅜ

어쨌든 결과는 대만족이네요..

하늘하늘 바람에 팔랑팔랑 움직입니다.

진작에 설치할걸 그랬어요.

세상에 타프가 이렇게 멋진 물건인줄 왜 진작 몰랐을까요?

올여름 직사광선 걱정 끝입니다.

구경들 오세요!!!^^

 

 

 

본격 여행자 놀이터카페 매기의추억 www.maggie.co.kr

 

저작자 표시
신고

'Cafe Maggie 카페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맨도롱또똣?  (4) 2015.05.11
꽃보다 해먹  (2) 2015.05.02
타프 설치했어요  (3) 2015.05.01
바람 쌩쌩  (2) 2015.04.28
봄!!!!  (6) 2015.04.27
설날 휴무공지합니다^^  (8) 2015.02.13
받은 트랙백이 없고 And Comment 3

티스토리 툴바